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 Update : 2021.12.3 금 11:30
일간전북
로그인  |  회원가입
지방자치전라북도
새로운 글로벌 경제 협력 네트워크 구축 제2회 '지니포럼' 개최
유재성 기자  |  kns11@jbkn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9.29  14:39:1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일간전북 = 유재성 기자]

전라북도와 지니포럼 국제조직위원회는 오는 9월 30일과 10월 1일, 전주 한옥마을 일원에서 지니포럼(GENIE* Forum)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 Global Emerging Network In Economy

한국판 다보스 포럼인 지니포럼은 전라북도와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전주시, 국민연금공단 등과 함께 개최하는 글로벌 경제포럼으로, 그동안 전라북도와 국민연금공단이 개최했던 국제금융 컨퍼런스를 확대 개편한 것으로 올해 2회차를 맞이하였다.

이번 포럼은 ‘사회적 가치복원을 위한 글로벌 금융경제 강화’라는 주제로 ’이머징 마켓 투자’, ‘Money for Social Good’, ‘탄소중립과 금융산업’, ‘미래형 스타트업 발굴’ 등 대한민국의 경제의 새로운 성장동력 발굴과 함께 지구촌 공동번영 방안 마련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날 29일에는 본격적인 지니포럼을 앞두고 전주 라한호텔에서 개막식을 개최하며 그 서막을 알렸다.

송하진 전라북도지사, 김사열 국가균형발전위원장, 김승수 전주시장, 김용진 국민연금공단 이사장, 유영숙 기후변화센터 이사장, 황만순 한국청년스타트업협회 회장, 하재희 월드컬처오픈 단장 등 주관기관 기관장과 후안 카를로스 카이사 로세로 주한콜롬비아 대사, 이광재 국회 외교통일위원장, 김성주 국회의원, 정해구 경제‧인문사회연구회 이사장, 권광석 우리은행장, 서한국 전북은행장 등 관계기관장들이 참석하여 지니포럼의 시작을 알렸다.

또한, 이 자리에서는 상생의 정신을 기반으로 지구촌의 혁신적 경제 네트워크 구축에 헌신한 인물에게 ‘지니어워즈’를 수여할 예정이며 29일 개막식 현장에서 발표가 진행된다. 현재 글로벌 경제계의 리더 5명이 최종 후보로 고려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튿날, 9월 30일 오전 9시 같은 장소에서‘공동번영을 위한 이머징 마켓투자’라는 주제로 전북국제금융컨퍼런스를 개최된다.

블룸버그 통신의 설립자이자 세계보건기구 글로벌대사인 마이클 블룸버그(Michael Rubens Bloomberg) 前 뉴욕시장, 메리 샤피로(Mary Schapiro) 前 미국증권거래위원회 SEC 위원장, 진 에릭 살라타(Jean Eric Salata) Baring Private Equity Asia 대표의 기조연설을 통해 경제․금융의 글로벌 트렌드를 이해하고,

세션별 토론을 통해 아시아 신흥시장 투자 시 투자위험과 기회 등 아시아 지역의 동반성장을 위한 전략과 지역특화 금융산업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는 논의의 장을 마련할 계획이다.

같은 날, 전주 왕의지밀 훈민정음홀에서는‘2050 탄소중립 달성에서 금융 산업의 역할과 활용방안’에 대해 각계 전문가를 모시고 기후․환경 세미나를 진행할 예정이다.

크리스 이고(Chris lggo) Axa Core Investments 최고투자책임자, 마크 터섹(Mark Tercek) 前 Goldman Sachs 전무가 기조연설을 하게 되며, 탄소중립을 위한 제도적 지원과 ESG 경영을 위한 금융산업의 역할을 모색해 보는 등 2050 탄소중립을 위한 금융산업의 연계 방안에 대한 심도있는 논의가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9월 30일과 10월 1일 오후 2시에는 한국전통문화전당에서 스토리지 데모데이가 준비되어 있다.

김학도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장과 황만순 한국청년스타트업협회장의 개회로 문을 여는 스토리지 데모데이에는 이용재 국가균형발전위원회 기획단장의 축사와 프랑스 굴지의 투자사인 La French Tech의 솔로몬 무(Solomon Moos) 서울대표의 기조연설이 예정되어있으며,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과 한국청년스타트업협회에서 발굴한 전국의 우수 스타트업 14개사가 참여하여 스타트업에서 스케일업까지 다양한 규모의 기업들의 우수 피칭을 만나볼 수 있다.

이날 혁신적이고 잠재력이 높은 우수 스타트업에게 총 900억원 규모의 투자유치 계획 발표가 이루어질 예정이며, 이를 통해 국내 창업․벤처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할 전망이다.

또한,‘소셜과 금융의 만남, 더 나은 미래-굿 파이낸스’주제로 아이디어챌린지, 글로벌토크, 스페셜 토크 등 세 개의 프로그램을 마련하였다.

10월 1일 10시 라한호텔에서 지난 8월부터 진행된 아이디어 챌린지 본선 진출 10개 팀의 피칭과 우수작 시상이 있을 예정이며, 소셜임팩트 게임개발기업인 원 어스 라이징(One Earth Rising)의 얀 로스너(Jan Roessner) 대표가 ‘Money for Social Good’을 주제로 강연을 진행한다.

또한, ‘소셜과 금융의 만남- 더 나은 미래’를 주제로 다양한 철학과 경험을 나누는 스페셜 토크 총 8편을 지니포럼 공식 유튜브와 월드컬처오픈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같은 날 14시 라한호텔 온고을홀에서는‘ESG 시대의 대체투자’를 주제로 토론이 이루어질 예정이며, 행사기간 동안 라한호텔 와당&적새홀에서는 전북 투자데모데이를 진행하여 지니포럼 참석 기업인에게 전북도 투자 환경을 홍보하는 자리도 마련될 예정이다.

‘ESG 시대의 대체투자’라는 주제로 마련한 전주 금융발전포럼은 ‘환경(E), 사회(S), 지배구조(G)’의 경영이념과 투자가치 기준에 대한 진지한 논의와 방향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며,

전북 투자 데모데이는 ‘All about 전북’ 주제로 새만금 산업단지, 2023세계 잼버리, 전라북도 유명 관광지 등을 소개하며, 포럼에 참석하는 금융·경제 전문가, 기업인들에게 지역에 대한 투자 관심을 이끌어 낼 계획이다.

송하진 전라북도지사는 “지니포럼이 경제 트렌드를 이끌어가는 새로운 모델로 자리매김할 것”이라면서, “온라인을 통해 전세계 모두가 참여하는‘소통’경제 포럼이 되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제2회 지니포럼은 지니포럼 국제조직위원회가 주최하고,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전라북도, 전주시, 국민연금공단,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한국생산성본부, 월드컬처오픈코리아, (재)기후변화센터, (사)한국청년스타트업협회, (사)한국증권학회가 공동으로 주관한다.

아울러, 정책기획위원회, 문화체육관광부, 보건복지부,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경제·인문사회연구회, 국제방송교류재단, 농협금융지주, 우리은행, 전북은행, 한국기업데이터, 한국토지주택공사, 한국투자공사가 후원하고 있다.

< 저작권자 © 일간전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유재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자유게시판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일간전북 | 등록번호:전북 아00054 | 등록년월일 : 2011.08.10
발행인: 육화봉 | 편집인 : 육화봉 | 전화:0505-670-7000 | 팩스0505-670-0404
우)561-830 전주시 덕진구 건산로 15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훈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양두식
Copyright 2011 일간전북, KNS.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jb@jbkns.com